미디어채널

NEWS

민주노총 금속노조 포스코지회는 오직 노동자만 보고갑니다.

금속노조 "포스코 부당해고자 즉각 복직해야"…1천㎞ 자전거행진

https://www.yna.co.kr/view/AKR20190830127300004?input=1195m

금속노조 "포스코 부당해고자 즉각 복직해야"…1천㎞ 자전거행진

금속노조 "포스코 해고노동자 복직 촉구"
금속노조 "포스코 해고노동자 복직 촉구"[촬영 정래원]

(서울=연합뉴스) 정래원 박의래 기자 = 금속노조가 전국에서 자전거 행진을 이어가며 포스코 해고노동자들의 복직을 촉구했다.

민주노총 전국금속노동조합은 30일 오후 서울 강남구 포스코센터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12월 해고된 포스코 해고노동자 3인의 복직을 촉구했다.

금속노조는 "지난 14일 중앙노동위원회가 부당해고 구제명령을 내렸는데도 포스코는 묵묵부답으로 일관하고 있다"며 "회사는 노조 활동을 방해하려는 목적으로 지회장과 간부들을 탄압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노조에 따르면 해고 노동자를 포함한 노조원 3명은 지난 26일부터 전국 1천㎞ 자전거 행진을 시작했다. 포항에서 출발한 행진단은 이날 중간 목표지점인 서울 포스코센터에 도착했으며 이후 광양을 거쳐 내달 3일 다시 포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한대정 금속노조 포스코지회 지회장은 "조직적 노동 범죄가 이뤄지는 포스코의 비윤리적 노동 방식을 알리고자 전국 대장정을 시작했다"며 "회사가 중앙노동위원회의 판정에 복직으로 화답할지 행정소송으로 대응할지를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